ブレインフォグ「脳に霧」 “コロナ後遺症” 感染1年後も頭痛や倦怠感

25

    • 1名無し2021/09/16(Thu) 22:02:36ID:czNDg2NDQ(1/1)NG報告

      『ブレインフォグ』と呼ばれる症状も広がっています。これは、その名の通り、「脳に霧がかかったような」状態で、記憶障害や集中力の低下などがみられるものです。

      “認知機能障害の一種”ブレインフォグ“とは?
      岐阜大学脳神経内科の下畑亨良教授によると、「脳に霧がかかったような」状態。認知機能障害の一種だといいます。

      コロナの影響で、脳でも炎症が起こり、アルツハイマー病に似た変化を脳細胞にもたらしている可能性があり、主な症状は、記憶障害や知的明晰さの欠如、注意力不足、精神的疲労、不安など日常生活にも影響を与える症状がみられるということです。

      さらに、後遺症全般に目を移すと、後遺症外来を行っているヒラハタクリニックの平畑医師によると、「男性の方が重症化しやすいとされてきましたが、後遺症は、女性の方が残りやすい」と指摘。さらに、年代別で見ていくと10代、20代など若い世代でも後遺症が残る可能性は高いといいます。

      そして、長い期間にわたって後遺症に悩まされる人が多いこともわかってきました。

      厚労省のアドバイザリーボードによると、退院時に後遺症を訴えていた人が半年後どうなっていたか調査したところ、熱の症状を訴える人はかなり減ったものの疲労感や倦怠感、

      筋力低下などの症状を訴えた患者は、3割以上が半年たっても症状が続いていたということです。

      https://www.fnn.jp/articles/CX/239885

    • 2名無し2021/09/17(Fri) 06:53:46ID:kzMzMzMzM(1/1)NG報告

      後遺症で苦しむ人は新たにワクチン接種すると、その後遺症が軽減されるらしいな🤗

    • 3名無し2021/09/17(Fri) 07:56:28ID:k4MjA0NTc(1/1)NG報告

      >>1
      朝鮮人に認知機能障害か加算・・・・さらにパワーアップか!!

    • 4名無し2021/09/17(Fri) 08:04:11ID:EyOTQzNTY(1/1)NG報告

      >>1
      通りで

      朝鮮人のおかしな言動や無意味、無価値のスレを建てる理由が判明したね

      PCR検査だけに執着して既症者が増えたからか
      脳だけでなく目の前にも霧がかかってるようだから

      コロナが発生するまえから同様だったけどwww

    • 5名無し2021/09/17(Fri) 08:22:20ID:k0OTU1NQ=(1/2)NG報告

      これな

    • 6名無し2021/09/17(Fri) 08:28:52ID:k0OTU1NQ=(2/2)NG報告

      >>4
      味覚障害を補う為に唐辛子を多めに入れ
      嗅覚障害を補う為にニンニクを多めに入れ
      常に頭痛が有るからキレやすく
      記憶障害で過去コメントを忘れ
      集中力低下で文字入力をミスり・・・

    • 7名無し2021/09/17(Fri) 08:48:58ID:E3MDc0Nzk(1/1)NG報告

      >>1
      朝鮮人は大丈夫

      元々頭が可笑しいため・・これ以上悪くならない

    • 8名無し2021/09/17(Fri) 12:22:04ID:U1NDkwNTA(1/2)NG報告
    • 9名無し2021/09/17(Fri) 12:23:13ID:U1NDkwNTA(2/2)NG報告
    • 10名無し2021/09/17(Fri) 12:29:38ID:A5OTYzOTY(1/1)NG報告

      >>9

      奴らの馬鹿さ加減は天井知らずで底なし沼だからな。

    • 11名無し2022/04/08(Fri) 18:01:59ID:k3MjYyMzI(1/1)NG報告

      코로나 경증이라 괜찮다? 6개월내 이 증상 나타나면 위험
      https://www.joongang.co.kr/article/25061750

      코로나19 감염 후 한 달 내 폐색전증 등 혈전(피떡) 관련 합병증에 걸릴 확률이 최대 33배 증가하며, 경미한 증상을 겪은 경우에도 그 위험성이 수 배 이상 증가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스웨덴‧영국‧핀란드 연구진이 2020년 2월부터 2021년 5월까지 코로나19에 확진된 환자 약 100만 명을 분석한 결과를 통해서다.

      6일(현지시간) 영국 일간 가디언이 영국의학저널(BMJ)에 게재된 연구 보고서를 인용한 데 따르면 코로나19 확진자의 경우 그렇지 않은 대조군 약 400만 명에 비해 감염 30일 이내에 폐색전증(pulmonary embolism)에 걸릴 확률이 약 33배 높았고, 심부정맥혈전증(deep vein thrombosis) 위험도 5배가량 증가했다.

      폐색전증은 코로나19 감염의 대표적인 합병증으로 다리 등 정맥에서 생긴 혈전이 혈관을 타고 이동하다 폐혈관을 막아 급격한 호흡곤란 등을 일으키는 질병이다. 심부정맥혈전증은 큰 정맥 안에서 혈전이 형성될 때 발생한다.

      연구진은 이런 혈전 관련 부작용이 코로나19 중증 환자들 사이에서 더 빈번하게 나타났지만, 가벼운 증상을 겪은 환자의 경우에도 그 위험성이 증가했다고 설명했다. 병원에 입원하지 않은 환자도 폐색전증에 걸릴 확률이 7배 높았으며, 심부정맥혈전증에 걸릴 확률도 3배 높았다. 또 폐색전증의 경우 코로나19 감염 후 최대 6개월, 심부정맥혈전증은 2~3개월 동안 그 위험성이 높게 유지됐다고 연구진은 전했다.

      가디언은 “그간 코로나19에 감염이 혈전 관련 문제를 일으킨다고는 알려졌지만, 위험의 지속 기간과 증상 심각도에 따른 차이가 명확하지 않았다”며 “이번 연구는 코로나19 대유행 이후 2배가량 증가한 영국의 혈전 관련 사망률을 설명하는 데 기여할 것”이라고 전했다.

    • 12名無し2022/04/08(Fri) 18:14:18ID:g5ODgxMTI(1/1)NG報告

      「コロナはただの風邪」とか言ってた奴が...全然違うじゃん!

    • 13名無し2022/04/08(Fri) 18:18:35ID:A0NDgwMzI(1/1)NG報告

      あの有様に加えて後遺症までかよw

    • 14名無し2022/04/09(Sat) 00:23:16ID:czOTE4MzQ(1/1)NG報告

      코로나19 확진자 절반 이상, “1년 지났어도 후유증”
      https://news.kbs.co.kr/news/view.do?ncd=5435965

      코로나19에 확진됐다가 격리 해제된 뒤에도 기침과 두통, 미각 상실 등 증상을 겪는 분들 많으시죠.

      이른바 '롱코비드'라 불리는 코로나 후유증을 호소하는 환자가 늘면서 이들에 대한 대책 마련이 필요하다는 목소리가 나옵니다.

      최근 코로나19에 확진됐던 A씨.

      격리 해제 이후 일상으로 복귀했지만 후유증으로 인해 여전히 고통받고 있습니다.
      시도 때도 없이 잔기침이 나와 주변 사람들의 눈치를 봐야 하고 아침마다 어지럼증이 반복돼 건강에 대한 걱정도 큽니다.

      [A씨/'코로나 후유증' 당사자 : "저는 업무상 통화를 길게 하는 경우가 많은데 통화 시간이 길어지면 목이 잠기고 기침이 심해져서..."]

      최근 코로나19 확진자가 급증하며 코로나 후유증을 일컫는 이른바 '롱코비드'를 호소하는 환자들이 늘어나고 있습니다.
      경북대병원 연구팀이 지난 2년간 코로나 확진 환자 241명을 대상으로 조사한 결과. 완치 후 12달이 지났는데도 후유증을 겪고 있다고 답한 환자가 절반을 넘었습니다.
      증상은 집중력 장애가 22.4%로 가장 많았고, 인지장애와 건망증, 우울과 피로, 불안 증상이 뒤를 이었습니다.

      [김신우/경북대병원 감염내과 교수 : "폐 후유증이 내과적으로는 가장 중요하고 객관적이지만, 그 외에 신경정신계적인 후유증이 제일 심하고 환자들을 오랫동안 괴롭히고 있어요."]

      그러나 지금까지는 코로나19 확산 방지에 집중하느라 후유증에 대한 정식 연구는 진행되지 않은 상황.
      방역 당국은 국내 의료기관 10여 곳과 함께 천 명을 대상으로 후유증 조사를 진행한다는 계획입니다.

      코로나19 누적 확진자가 전체 인구의 30%에 육박하는 상황에서 후유증 관리를 위한 대책도 필요한 시점입니다.

    • 15名無し2022/04/09(Sat) 02:17:52ID:E3NjE4NzM(1/1)NG報告

      韓国はコロナに罹っていない時から脳に霧がかかってただろ。それをコロナ後遺症と言うのはでたらめだとわからないのか?

    • 16名無し2022/04/09(Sat) 18:11:17ID:E2MDUwMjI(1/2)NG報告

      韓国人でコロナにかかった人は、気づかない間に貴重な地頭を下げたってことだね。
       iqが下がったの可哀想

    • 17名無し2022/04/09(Sat) 18:43:24ID:E2MDUwMjI(2/2)NG報告

      数字だけ見ると韓国人が1番コロナにかかってて、コロナにかかった人がブレインフォグになるんでしょ?
       一回だけの人生で韓国人の1/5は大事なIQ下げたんだんやろ。可哀想wwwコロナにかかってIQが低くなった人

    • 18名無し2022/04/10(Sun) 01:55:44ID:Y3MjE1MDA(1/3)NG報告

      “눈이 이상해” ‘롱 코비드’ 아이들…표현 서툴러 더 고통
      https://www.hani.co.kr/arti/society/health/1038057.html

      올해 중학교 2학년인 정아무개군은 지난해 11월17일 코로나19에 확진됐다. 열흘간의 격리기간 동안 약간의 열과 인후통이 있었지만, 입원을 요하는 정도는 아니었다. ‘경증으로 넘어가나 보다’ 싶었지만, 문제는 격리해제 이후였다. 미세하게 느껴지던 후각·미각 상실이 한 달간 이어졌다. 모든 냄새가 썩은 휘발유 냄새로 느껴지고, 향수를 코앞에 가져다 대도 향을 맡을 수 없었다. 이상 후각이 점차 회복될 무렵, 갑자기 참을 수 없는 두통과 안압통이 찾아왔다. 평소 아픈 걸 잘 내색하지 않는 정군이었지만 “눈알이 튀어나올 것 같다”며 극심한 통증을 호소했다. 잦은 구토까지 이어져, 결국 정군은 격리해제 두 달 뒤인 지난 1월 말 응급실을 가야 했다. 다른 병이 생긴 게 아닐까 싶어 피 검사와 여러 수치 검사를 했지만 결과는 ‘정상’이었다.

      7일 0시 기준 국내 코로나19 확진자 1477만명 중 20살 미만의 소아·청소년 확진자가 26%에 달하는 가운데, 소아·청소년 확진자들도 성인처럼 격리해제 이후 원인을 알 수 없는 후유증이 나타나는 ‘롱 코비드’ 사례가 나타나고 있다.

      우리나라는 최근 전국에 8곳의 코로나19 후유증 클리닉이 생겼지만, 소아·청소년 이용자는 거의 없는 편이다. 지난 3월 한달간 하나이비인후과 코로나19 회복클리닉을 방문한 20살 미만은 총 8명(2.7%), 3월21~28일 명지병원 코로나19 후유증 클리닉을 방문한 10대는 3명(1.0%)이었다. 7살 아이를 둔 박아무개(39)씨는 “아이들의 후유증에 더 관심을 두고, 이를 전문적으로 다루는 클리닉이 생기면 좋을 것 같다”며 “이렇게 비슷한 증상을 호소하는 아이들이 많은 만큼, 더 관심을 가지고 지원을 해주면 좋겠다”라고 말했다.

    • 19名無し2022/04/10(Sun) 02:10:40ID:Y3MjE1MDA(2/3)NG報告

      “1년째 미열, 두통”…코로나 ‘긴 후유증’에 무너진 삶
      https://www.hani.co.kr/arti/society/health/1037128.html

      2021년 4월7일,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은 그날까지도 김씨는 코로나19라는 바이러스가 자신의 삶을 이렇게 바꿔놓을 것이라고는 상상도 하지 못했다. 14일간 병원 치료를 받고 격리 해제된 이후로 김씨는 미열과 기운 없음에 시달리며 그야말로 “180도 다른 삶”을 살게 됐다.상체는 뜨거운데 하체는 차갑고, 특히 수천개의 바늘로 다리를 찌르는 듯한 통증 때문에 견딜 수가 없었다. 열을 재면 섭씨 37도 전후로 체온이 측정됐지만 느껴지는 열감은 그 이상이었다. “너무 아파서 미치겠는데, 검사 결과는 정상이라고 정신적 문제로만 결론지으니까 그냥 죽고 싶은 마음이었어요.”

      세계보건기구(WHO)는 김씨처럼 코로나19 감염 후 ‘설명할 수 없는 적어도 하나의 증상’의 후유증이 3개월 이내 발생해 최소 2개월간 지속되는 상태를 롱 코비드로 규정했다. 국제적으로도 많은 이들이 이런 후유증을 호소한다.

      연구팀은 질병관리청 연구용역으로 코로나19 완치자 170명을 대면으로 조사했는데, 확진 이후 12개월이 지났는데도 75.9%에 달하는 129명이 후유증을 겪고 있다고 응답했다. 이들은 건망증 25.3%, 수면장애(불면증) 15.3%, 피로감 13.5%, 불안 12.9%, 관절통 12.4% 순으로 후유증을 호소했다. 또 확진 후 1년9개월이 지난 시점까지 대면조사를 이어온 81명 중 65.4%에 해당하는 53명에게서 후유증이 지속됐다.

      소아 후유증을 호소하는 부모도 있다. 김정은(45)씨는 함께 코로나에 확진됐던 6살 자녀가 격리 해제 후에도 복통, 브레인 포그(머리가 멍한 상태), 압통 등에 시달리고 있다.

      최소 국민 5명 중 1명 이상이 코로나를 앓았고, 향후 풍토병이 되리라는 전망이 나오는 상황에서 후유증 피해는 장기적으로 더 커질 수밖에 없다.

    • 20名無し2022/04/10(Sun) 02:12:39ID:Y3MjE1MDA(3/3)NG報告

      국내 확진자 총 1500만명...최소 10%가 코로나 후유증
      https://www.chosun.com/national/welfare-medical/2022/04/09/BY7OE6XFOVDWRFEF5Q74WMEBQY/

      9일 국내 코로나 누적 확진자가 1500만명을 넘어섰다. 전 국민의 3분의 1가량이다. 전문가들은 해외 사례 등을 토대로 “국내 확진자 가운데 최소 10% 이상은 ‘코로나 후유증’을 앓고 있을 것”이라고 추정하고 있다. 기침·후각장애·어지럼증 등 다양한 코로나 후유증으로 고생하는 국민이 150만명 이상이라는 것이다. 박희열 명지병원 코로나 후유증 클리닉 교수는 “고열, 호흡곤란, 누런 가래 증세가 나타나는 경우 병원을 찾아 다른 합병증이 없는지 확인해보는 게 좋다”고 말했다.

      일명 ‘롱 코비드(long covid·코로나 감염자가 겪는 장기간 원인 모를 여러 증상들)’로 불리는 코로나 후유증은 각국에서 이미 핫이슈로 떠오르고 있다. 세계백신면역연합(GAVI)은 롱 코비드를 겪을 수 있는 사람들을 전체 확진자 중 10~30%로 추정했다.

      최근 영국 일간 가디언은 코로나에 감염된 뒤 심각한 피로감으로 1년 동안 하루 16시간씩 침대에 누워있는 20대 남성의 사연을 소개하며 “영국에서 공중 보건의 다음 위기는 ‘코로나 후유증’일 것”이라고 전했다. 실제 영국 통계청은 지난달 “영국에선 150만명이 코로나 후유증을 앓고 있으며 이 중 28만1000명은 너무 아파서 일상 활동을 수행할 능력조차 크게 제한된 상태”라고 밝혔다.

      이에 세계 각국은 대책 마련에 나섰다. 미국 정부는 2000만달러(약 243억원)를 투자해 롱 코비드를 앓는 환자들을 도울 방법을 조사한 뒤 미국 전역에 전문 클리닉을 설치하기로 했다. 롱 코비드 전문 클리닉에서는 표준화된 치료 방법을 제시할 예정이다.

    • 21猛獣使い2022/04/10(Sun) 05:40:14ID:QwMzg4MTA(1/1)NG報告

      20年8月に感染、入院したが全く後遺症無いな。
      体力も知力も衰えを感じ無い。

    • 22名無し2022/04/10(Sun) 05:56:45ID:Q4NTk4OTA(1/1)NG報告

      朝鮮人を日本に入国させてはいけない(^^)

    • 23名無し2022/04/10(Sun) 06:44:57ID:M3NDIxNjA(1/1)NG報告

      思い込み。

      朝鮮人の知能が低く、火病を発症するのは元からだろ?

      朝鮮人は生まれた時から火病遺伝子を所有しているのだから。

    • 24名無し2022/04/10(Sun) 06:56:44ID:A5NTc3MTA(1/1)NG報告

      確かに生まれつきのブレインフォッグであるKoreanには影響のない話だね。

    • 25名無し2022/04/10(Sun) 07:00:00ID:g0MDAzMTA(1/1)NG報告

      味覚障害だけは嫌だな。

      これだけにはなりたくない。

      朝鮮舌じゃん。

レス投稿

画像をタップで並べ替え / 『×』で選択解除